인풍전대 허리케인져 3부 - 슈리켄쟈 & 천공신헬리 셋트 전대 / 피규어,가샤폰 리뷰

인풍전대 허리케인져의 6번째 전사, 슈리켄쟈 액션피규어의 리뷰입니다. 이제까지 허리케인져,고우라이져들이
개인별 액션피규어와 탑승 비클이 있었음에 반면, 슈리켄쟈는 아예 개인메카인 천공신 헬리가 들어있습니다.
다른 것을 타지 않고서 이걸 타고 많이 다녀서 그런 것인지..

박스 패키지 정면. 큼직하게 들어있는 천공신 헬리와 제품들에게서 번쩍이는 맥기가 인상깊습니다.

박스 뒷면.

탑승시키지도 못할 헬리를 왜 넣어놨나, 싶더만 이런 식으로 이용하라고 넣어 놓은 것입니다.

"NOW! LADIES AND GENTLEMEN! 오래 기다리셨습니다!"


인상적이기는 한데, 스케일때문에 상당히 어정쩡하기도 하고..차라리 개별 피규어만 내주는게 나았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드네요. 저 고리를 DX에 걸어도 제법 어울릴 것 같은 생각이 듭니다.

아이들이 가지고 놀때는 스탠드따위는 필요 없겠지만, 스탠드를 이용해서 찍으려면 적어도 3개의 혼스테이지 암이
필요한 것 같네요. 저렇게 해놓으니 대나무숲 같고 오히려 보기도 참 뭐한..

본래의 의도대로, 천공신 헬리의 뒷 부분을 손끝으로 잡고서 찍은 샷.
 

천공 닌자 슈리켄쟈
(天空忍者シュリケンジャー)


"I am 닌자·오브·닌자"
 
권지 21으로부터 등장.슈트 칼라는 그린.「고관」직속의 녹색의 닌자로, 질풍류·심한 뇌전류쌍방의 둔갑술을 지극히 있는 「우주 통일 닌자류」의 천공 닌자.영어를 섞은 이상한 어조로 말하지만, 「닌자·오브·닌자」의 자칭 대로, 그 실력은 작중 최강으로 허리켄쟈, 고우라이쟈를 가볍게 견딘다.또 프로텍터를 벗어 던져 마스크의 상부를 회전(대역전·페이스첸지)시키는 것으로 「파이어 모드」라고 하는 파워업 모드가 되어, 야구를 베이스로 한 공격 스타일로 싸운다.그 때, 왠지 어조도 에도 시대의 사람풍으로 변화한다.특기는 변장으로, 그쯤 있던 인간에게 속변 하는 등 쉬운 일.별명 「천의 얼굴을 가지는 남자」.

상반신 디테일.

파이어모드의 재현도 가능한 제품이라서, 충실하게 조형되어져 있습니다.


액션포즈는 이 정도로 가능. 역시나 옛날 피규어라서 뛰어난 가동을 보여주진 못합니다.


슈리켄쟈의 무기이자 검, 방망이도 되는 무기인 슈리켄즈배트.

다른 허리케인져 제품군의 액션피규어와 별 차이가 없어보이기도 하지만, 일단 맥기 부품이 다른 제품보다 많이
쓰여서 멋있어 보이는 점도 장점이고, 다음 장점은..

분노를 방출했을때 변하는 슈리켄쟈, 파이어 모드를 재현 가능합니다.
프로텍터는 버튼 하나로 가볍게 분리되고, 헬멧의 상단을 돌리는 것으로 완료.

아까와는 상당히 다른 인상이 되었습니다.원작에서도 느끼하게 코쟁이 영어를 섞어 쓰다가 갑자기 고전 에도말투를
사용하며 열혈남아가 되어버리는 모드이기도 합니다.저 터질듯한 근육보소!.. 비극은 헬멧의 바이저를 돌아가게
하는데 예산을 다 쓴건지, 정작 중요한 목이 안돌아갑니다.

슈리켄즈배트 빠따모드
나랑께 문좀열어보랑께

그냥 퉁퉁한 칼집을 들고서 잡고 있는 것 처럼 보이기도 하죠(..)

원작처럼 뭔가 야구틱한 것을 찍고싶었지만, 액션피규어의 가동 한계로 이 정도가 한계.

드디어 한자리에 모인 6인의 인풍전대 허리케인져!

"아~등장!"

별도의 3개 집단이 모인다는 설정이어서 그런지, 타 전대에 비해서 색상 조합도 독특하고 좋습니다.

이것으로 인풍전대 허리케인져 제품군의 액션피규어 리뷰를 마칩니다. 액션피규어 + 비클이라는 합본으로 발매된 세트
였습니다만, 고우라이저를 제외하고는 이렇다 할만한 멋진 구석이 없었고, 피규어 본체가 고질적으로 파손률이 워낙에
높기때문에 많이 안타까운 느낌이 들었습니다. 그것 이외에 조형은 옛날 피규어라 가동이 그리 좋진 못하지만, 색감은
 원작에 충실해서 제법 봐줄만한 제품군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덧글

  • 카지노로얄'젤리' 2013/03/05 11:42 # 답글

    참고로 미판배우가 한국여자랑 결혼하셨다죠
  • Lipin 2013/03/05 21:25 # 삭제 답글

    요즘 들어서 슈리켄져 볼 때마다... 이 대사가 생각나네요.

    <一 十 百 千 萬 만죠메! 만죠메 썬더! 썬더! 썬더! 썬더!>
    -> 슈리켄져 성우가 유희왕 GX의 만죠메 쥰 역할을 맡았거든요.

    어우... 아직도 이것때문에 좀 미쳐있는 상태입니다.


    여하튼간에, 개인적으로 전대물에 등장하는 6번째 전사들 중에서
    가장 유쾌한 캐릭터지만 의외로 비극적인 인물이 아닐까 싶은게 슈리켄져 같습니다.
  • FlakGear 2013/03/05 21:46 # 답글

    오오 귀여우미~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레인저채널

레거시메가조드

레거시 파워모퍼